실제로 몸에 좋은 쓴 음식 5가지

달콤하고 고소한 음식은 맛있고 중독성 있는 맛 덕분에 더 인기가 있는 것 같습니다. 불쾌한 것으로 간주되기 때문에 더 자주 피하는 쓴 음식과 대조됩니다. 어떤 사람들은 쓴 맛이 독이 있는 음식과 동의어라고 생각하기까지 합니다.

항상 그런 것은 아니지만, 몸에 좋은 영양소가 풍부한 쓴맛이 나는 음식이 있기 때문입니다. 쓴 음식이 무엇을 의미하는지 궁금하세요? 다음 리뷰에서 즉시 더 많은 것을 볼 수 있습니다.

쓴 음식을 먹으면 왜 몸에 좋을까?

단 음식이 혈당을 높이고 배고픔을 유발하며 당뇨병과 비만을 유발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면 쓴 음식은 정반대입니다.

책의 저자 귀도 마세(Guido Masé), 허핑턴포스트 페이지에서 보도 와일드 메디슨 솔루션: 아로마틱, 쓴맛, 강장제 식물로 치유, 쓴 음식이 모두 독이 되는 것은 아니며, 즐겨 먹던 단 음식에서는 얻을 수 없는 다양한 영양소가 풍부하기까지 합니다.

또한, 이러한 음식의 쓴 맛을 깨닫지 못한 채 실제로 식욕을 조절하고, 담즙 생성에 있어 간 기능을 개선하고, 소화 시스템을 시작하는 데 도움이 될 수 있습니다. 간접적으로 암, 심장병, 당뇨병의 위험이 줄어들 것입니다.

집에서 시도할 수 있는 쓴 음식 선택

글쎄, 쓴 음식을 먹으려는 것에 관심을 갖게 되었습니까? 혼동하지 마십시오. 몇 가지 옵션이 있습니다.

1. 파레

이름만 들어도 이 야채의 맛이 어떨지 상상이 갔을 것입니다. 네, 비터멜론은 특유의 쓴맛 덕분에 오래전부터 알려져 왔습니다.

하지만, 비터멜론에는 항산화제가 풍부하다는 사실을 알고 계셨습니까? 그렇기 때문에 비터 멜론은 심장 질환과 당뇨병의 위험을 줄이기 위해 만성 질환을 유발하는 자유 라디칼 공격을 예방하는 데 도움이 된다고 믿어집니다.

여주는 또한 체내에서 암세포의 성장을 늦추는 것으로 밝혀진 트리테르페노이드, 폴리페놀, 플라보노이드와 같은 식물성 화학물질로 가득 차 있습니다.

2. 오렌지 껍질

출처: 팝 슈가

감귤류, 레몬, 자몽은 일반적으로 과육으로만 섭취합니다. 특이하게도 일반적으로 버려지는 이 과일의 흰색 섬유질과 외피는 항산화 플라보노이드 함량, 특히 헤스페리딘과 나린진의 유형 덕분에 실제로 유익합니다.

이미 알고 계시겠지만, 항산화제는 다양한 질병의 공격을 예방하기 위해 면역 체계를 강화하는 데 중요합니다. 섭취 방법에 대해 혼동할 필요가 없습니다.

감귤류와 함께 백색 섬유질을 직접 섭취할 수 있습니다. 과일 껍질을 갈아서 음식이나 음료에 직접 첨가할 수도 있습니다. 건강에 도움이 될 뿐만 아니라 감귤 껍질에서 나는 독특한 향이 요리의 맛을 더해줍니다.

3. 십자화과 야채

출처: Hamptom Roads Gazeti

십자화과 야채는 브로콜리, 양배추, 콜리플라워, 팩코이, 순무 채소 및 겨자 채소를 포함한 여러 유형의 채소입니다. 여전히 널리 사랑받고 있지만, 이 야채를 쓴맛이라고 생각하는 사람들은 드문 일이 아닙니다.

그 이유는 이 모든 채소에 쓴맛을 내는 글루코시놀레이트가 함유되어 있기 때문입니다. 그러나 여전히 많은 건강상의 이점을 제공합니다. 뿐만 아니라 십자화과 야채에는 식물성 영양소, 즉 플라보노이드, 카로티노이드 및 설포라판 그룹의 항산화제가 포함되어 있습니다.

이 모든 천연 화학 물질은 간에서 독소를 중화하는 데 도움이 되는 동시에 신체에 대한 유해한 발암 물질에 대한 노출의 부정적인 영향을 줄입니다.

4. 코코아 가루

코코아 가루는 일반적으로 초콜릿 및 기타 케이크 제품을 만들기 위한 기본 재료로 사용됩니다. 맛이 없고 쓴 것과 동의어이지만 이 쓴 음식에서 무료로 얻을 수 있는 다양한 건강상의 이점이 있습니다.

Frontiers in Bioscience에 발표된 연구에 따르면 코코아 가루에는 심장 기능을 보호하고 혈관을 확장하며 염증을 줄이는 데 도움이 되는 많은 폴리페놀과 항산화제가 포함되어 있다고 설명합니다.

코코아 가루에 함유된 미네랄 구리, 망간, 마그네슘, 철 또한 건강한 영양소를 풍부하게 합니다.

5. 녹차

녹차는 단일 필터로 처리되어 더 밝은 색을 내는 여러 종류의 차 중 하나입니다. 녹차의 자연스러운 쓴 맛은 카테킨과 폴리페놀, 특히 에피갈로카테킨-3-갈레이트(EGCG)의 함량이 높기 때문입니다.

흥미롭게도 녹차의 효능은 신체 건강을 지원하는 게임이 아닙니다. 심장 질환의 위험을 줄이기 위해 자유 라디칼 공격과 싸우는 데 도움이 되는 항산화제 및 항염증제 역할을 시작합니다.

최근 게시물